김정은 만나는 트럼프…“내가 뭘 할진 나만 안다”

뉴스
Author
조선일보
Date
2018-05-11 14:13
Views
71
다음 달 12일 싱가포르에서 열리는 미·북 정상회담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의 협상 전략을 이해하는 열쇠는 그의 ‘예측 불가능성’에 있다고 미 인터넷 매체 악시오스가 10일 보도했다.

악시오스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평소 자신 이전에 미국의 모든 전직 대통령들의 외교가 지나치게 각본대로 이뤄졌고, 이는 적들에게 미국의 패만 보여준 것이라고 비판한다고 한다.

악시오스는 최근 트럼프 대통령과 대화를 나눈 한 소식통을 인용, 그가 “(북한과의 정상회담 관련) 아무도 내가 무엇을 하려는지 알지 못한다”며 “그들은 지금 내가 협상장에 들어갈 때 무슨 일이 벌어질지 조금이라도 예측하기 위해 내가 하는 모든 말을 분석하려 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18년 5월 4일 백악관을 떠나며 기자들에게 손짓하고 있다. / 연합뉴스

여기서 트럼프 대통령이 가리킨 ‘그들’은 언론이다. 소식통은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을 포함한 여러 이슈에 대해 ‘자신이 앞으로 무엇을 하고 뭐라고 말할지’ 예측하는 언론 보도를 보며 참모들에게 “그들은 아무것도 모른다”고 신나서 이야기 한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동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유치할 정도로 말싸움을 벌였다. 김정은은 외부 세상에 ‘이 구역의 미치광이는 나야’라는 생각을 심으며 존재감을 쌓았다. 그러면 트럼프 대통령은 ‘너가 미쳤다고? 그럼 이건 어때?’라는 식으로 대응한다.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해 김정은을 ‘리틀 로켓맨’이라고 부르고 ‘내 책상에 (김정은 것보다) 더 큰 핵 단추가 있다’고 말한 것이 대표적인 예다.

트럼프 대통령이 이처럼 자신만만한 태도를 보이고 있지만 과연 그가 북한과의 협상에서 원하는 것을 이끌어낼지는 미지수다. 북한이 외부 조사관의 핵 사찰을 허용하도록 김정은을 설득하기가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악시오스는 “협상을 진행하려면 김정은이 자신의 나라를 근본적으로 바꾸고, 선대가 하지 않았던 일을 하기 위해 결심했다는 것을 믿어야 하는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5/11/2018051100430.html
Total 283
NumberTitleAuthorDateVotesViews
Notice
델라웨어 한인회
지은 | 2017.06.26 | Votes 0 | Views 1201
지은2017.06.2601201
Notice
뉴저지 한인회
지은 | 2017.06.25 | Votes 0 | Views 969
지은2017.06.250969
Notice
필라델피아 한인회
Jin | 2017.06.24 | Votes 0 | Views 1216
Jin2017.06.2401216
280
"아마존 제프 베이조스, 1982년 이후 최고 부자"
경향신문 | 2018.07.17 | Votes 0 | Views 13
경향신문2018.07.17013
279
[공지사항] 제8기 대한민국 바로알림단(Friends of Korea) 모집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7.17 | Votes 0 | Views 9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7.1709
278
[뉴스분석]“조미 진전이 다음 상봉 당길 것” 트럼프 ‘김정은 친서’ 깜짝공개
경향신문 | 2018.07.13 | Votes 0 | Views 16
경향신문2018.07.13016
277
[보도자료] 재외동포재단, 프랑스서 해외입양동포 자녀 대상 한국어 집중캠프 개최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7.13 | Votes 0 | Views 18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7.13018
276
미국서 첫 한인 이름 딴「김영옥 대령 고속도로」생겼다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7.06 | Votes 0 | Views 27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7.06027
275
[공지사항] 외교부 국립외교원 아시아·태평양연구부장(경력개방형 직위) 공개모집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7.06 | Votes 0 | Views 31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7.06031
274
[공지사항] 외교부 주제네바대한민국대표부 차석대사(개방형 직위) 공개모집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7.06 | Votes 0 | Views 21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7.06021
273
[공지사항] 예금보험공사 해외 거주 채무자 채무조정 안내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7.06 | Votes 0 | Views 23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7.06023
272
가족 격리'한 곳은 따로 있는데…미국 이민관세수사청(ICE)에 비난 집중된 이유
경향신문 | 2018.07.06 | Votes 0 | Views 21
경향신문2018.07.06021
271
미 매릴랜드 신문사에서 총격, 5명 사망···“책상에 숨었다”
경향신문 | 2018.06.29 | Votes 0 | Views 28
경향신문2018.06.29028
270
[보도자료] 주한미군사령부에 재미동포 이름 딴 회의실 생겼다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6.29 | Votes 0 | Views 28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6.29028
269
[공지사항] 2018년 재외동포재단 직원 공개 채용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6.29 | Votes 0 | Views 24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6.29024
268
델라웨어한국학교 중국페스티발 초청 공연
델라웨어한인회 | 2018.06.29 | Votes 0 | Views 27
델라웨어한인회2018.06.29027
267
AFP "한반도서 대규모 군사훈련 무기한 연기"
경향신문 | 2018.06.22 | Votes 0 | Views 36
경향신문2018.06.22036
266
[보도자료] 고려인 청년 44명 모국서 직업연수 받는다!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6.22 | Votes 0 | Views 38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6.22038
265
백악관, 북·미 정상회담 기념주화 실물 공개
경향신문 | 2018.06.15 | Votes 0 | Views 52
경향신문2018.06.15052
264
트럼프 “김정은에게 직통번호 줬다…17일 통화할 것”
조선일보 | 2018.06.15 | Votes 0 | Views 34
조선일보2018.06.15034
263
[공지사항] 제21기 재외동포재단 초청장학생 최종 선발자 발표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6.15 | Votes 0 | Views 46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6.15046
262
[보도자료] 재외동포재단, CIS지역 한국어교사 초청연수 실시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6.15 | Votes 0 | Views 39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6.15039
261
당원 지지율 87%… 트럼프로 쏠리는 공화당
조선일보 | 2018.06.08 | Votes 0 | Views 41
조선일보2018.06.08041
260
트럼프 “싱가포르서 종전 서명 가능”…종전선언 이뤄지나
조선일보 | 2018.06.08 | Votes 0 | Views 34
조선일보2018.06.08034
259
5월 한국 영사 업무 Annual Korean Consulate Civil Service
델라웨어한인회 | 2018.06.08 | Votes 0 | Views 49
델라웨어한인회2018.06.08049
258
제 28회 한인 가족 피크닉 28th Korean Family Picnic
델라웨어한인회 | 2018.06.08 | Votes 0 | Views 31
델라웨어한인회2018.06.08031
257
[공지사항] 외교부 주OECD대표부 공사(개방형 직위) 공개모집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6.08 | Votes 0 | Views 44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6.08044
256
[공지사항] 외교부 주상하이총영사관 부총영사(개방형 직위) 공개모집
필라델피아한인회 | 2018.06.08 | Votes 0 | Views 37
필라델피아한인회2018.06.08037
Translate »

Log in with your credentials

Forgot your details?

Skip to toolbar